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함평군, 고품질 안전농산물 공급체계 구축 탄력!

기사승인 2019.07.11  08:13:58

공유
default_news_ad1

-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 농식품부 최종 승인

함평군이 수립한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이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 로부터 최종 승인됐다.

식량산업 종합계획은 식량작물의 적정 자급률 제고 및 식량생산 다각화를 위해 기관 자체적으로 수립한 중장기적 생산․가공․유통계획, 적정투자계획 등이다.

이 계획을 최종 승인 받은 지자체는 국비지원사업 신청자격을 부여받게 된다.

앞서 군은 함평군 통합 RPC, 지역농협, 영농조합법인, 식량작물 관련 기관․단체들로 구성된 실무협의회를 구성해 종합계획을 수립, 지난 3월 농식품부에 제출했다.

당시에는 ‘논 타작물 재배 신청면적 계획대비 50% 이상’을 조건으로 승인 받았다.

이후 군은 실무협의회를 통해 고품질 쌀 생산을 늘리는 것은 물론, 밀, 콩 등 벼 이외 식량작물 재배 기반을 지속 확대해 나가면서 식량산업분야 전반을 꾸준히 발전시켜왔다.

그 결과 논 타작물 재배 목표량(572ha)의 83% 달하는 478ha를 올해 신청 받으면서 이번에 최종 승인을 이끌어냈다.

이에 따라 군은 향후 5년간 ‘고품질 쌀 유통활성화 사업’, ‘식량작물공동(들녘)경영체육성(사업다각화) 사업’ 등 각종 국비연계사업에 대한 신청자격을 얻게 됐다.

백형규 친환경농산과장은 “농업 등 1차 산업이 지역경제의 70%를 차지하는 지역경제구조 상 이번 승인은 지역의 사활이 걸려있었다”며, “지역농업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수립된 종합계획을 토대로 고품질 안전농산물 생산 공급체계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강성선 kss8122@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