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해남군, 길항균 인삼 재배 '눈길'

기사승인 2019.05.23  17:34:07

공유
default_news_ad1

- 친환경 방제기술 보급으로 농사소득 증대 기대

해남군이 길항균을 이용한 친환경 인삼 재배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길항균은 병원균의 생육이나 증식을 억제할 수 있는 미생물로, 군은 올해 관내 1.4ha 면적의 인삼 재배지에 이를 이용한 친환경 방제기술을 보급하는 시범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인삼은 재배 시 연작장해가 심하고 병원균에 의한 피해를 입으면 생산량이 크게 감소하는 현상이 발생한다. 특히 뿌리썩음병은 기존 재배했던 토양뿐만 아니라 처음 재배하는 토양에서도 발생하는 등 인삼 재배시 가장 큰 문제점으로 꼽히고 있다.

길항균을 이용한 친환경 방제는 국립원예특작과학원에서 개발한 길항균(ES17) 미생물제제를 활용, 종자를 담그거나 저년근 인삼에 관수처리를 실시하는 균주 처리법을 통해 인삼 뿌리썩음병원균 및 모잘록 병원균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ES17균주를 상품화한 미생물제제를 사용해 관수처리 등을 시행한 결과 인삼뿌리썩음병에 83.8% 방제효과가 확인됐다.

군은 올해 시범사업 실시후 국립원예특작과학원에 특허균주 기술을 이전받아 군 농업기술센터 내 미생물배양관을 통해 농민들에게 공급하는 등 인삼 친환경 생산 기반 확대에 지속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차정준 기자 dmstn0467@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