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건강이야기]파킨슨병 치료에 리웨이 사슴태반 줄기세포 효능

기사승인 2019.04.21  07:33:23

공유
default_news_ad1

- 김홍일 의원 파킨슨 병 투병중 사망 소식에 관심 고조

김대중 전 대통령 장남 김홍일 전 의원이 파킨슨 병으로 투병하다 사망했다는 안타까운 소식이 알려지자 고인이 평소 앓았던 파킨슨병 증상과 줄기세포를 이용한 치료법에 대해 관심이 일고 있다. 

상당수 전문가들에 따르면 줄기세포가 파킨슨 병 치료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이미 확인됐다.

의학계에 따르면, 뇌에는 중뇌라고 있는데 거기에 흑색질이라는 부분이 있고 거기에 #도파민 이라는 것이 있다. 도파민은 신경전달 물질을 만들어내는 주요 성분이다.

파킨슨 병의 발병 원인은 바로 이 신경전달물질을 만드는 세포가 자꾸 파괴되는 것에 있다.

도파민이 있어야 우리가 어떤 행동을 하고자 할 때 자유롭게 할 수 있는 것이지만 세포가 파괴됨에 따라 이런 행동이 제어가 안된다는 것이다.

​의학전문가는 파킨슨병에 대해 "주변 사람들을 밀칠수 있는 신호를 주는 것이고 이런 신호들이 잘 이루어져야 행동을 자유자재로 할 수 있는 것인데 그 부분이 잘 안되기 때문에 행동이 느려지고 걸을려고 해도 마음은 저기 멀리 가있는데 실제로는 내 다리가 말을 안들어 짧은 보행밖에 못한다거나회전할때 중심을 못잡게 된다"고 설명했다.

전문가들은 증상에 따라 치료법도 달라지는데 일단 그 증상을 제대로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설명한다.

이와관련 "주변에 연세드신 어르신분 들 보면 뭔가를 잡으려고 하면 손을 떠는 분이 있고 연세가 많이 들면 손떨림은 생기는 현상에 대한 파악도 중요한데, 도파민이라는 물질 자체도 줄어들고 변화가 오기때문에 그럴수 있다"고 설명한다.

전문가들은 "부모님이 손을 떠신다고 파킨슨병인가? 그건 아니다"며 "실제로 파킨슨환자의 60~70% 정도는 떨림이 있고 표정이 많이 사라지고 웃음이 없어지며 어떤 행동이든 느려지고 소화도 안되기 때문에 이렇게 여러가지 면을 보고 진단을 하는것이 정확하다"고 밝혔다.

한편 싱가폴이 본사인 리웨이社의 사슴태반 줄기세포는 뉴질랜드 사슴태반에서 추출한 줄기세포로 파킨슨병에 원인이 되는 도파민 등 관련 세포재생에 확실한 효능을 지닌 성분이 다량 함유되어 있다.

아시아 8개국에 지사를 둔 리웨이사는 퍼티야 플라센터라는 고농축 사슴태반 줄기세품 단일품목으로 지난해 8조원대 매출을 기록했으며 특히 일본 후생성에서도 검증을 마치고 1조5천억원 매출을 기록한 제품으로 암치료와 당뇨병, 피부질환 등 다양한 질환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제품문의:010-9468-4450]

발품뉴스팀 webmaster@dailyjn.com

<저작권자 © 데일리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