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60대 남성 국회서 차량 분신 시도...구멍 뚫린 국회 안전

기사승인 2019.02.01  11:01:43

공유
default_news_ad1
 


1일 오전 8시52분쯤 서울 영등포구 국회의사당 앞 잔디마당에서 승용차에 화재가 발생했다. 차량 내부에는 60대 남성이 있었으며 3도 화상을 입고 의식이 미약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 당국은 이 남성이 분신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현재 소방 차량 17대와 인력 60명이 현장에 출동해 상황을 수습 중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